HOME / BUSINESS / 추진사업

추진사업

2016년 하반기 기술이전사업화 연구소기업 R&BD 사업 수행
(2년간 정부출연금 3억4천만원)

추진사업

사업의 상세내용

스마트그리드 시스템에서는 고장이 발생하여도 빠른 복구를 통하여 신뢰성을 보장하고 성능과 기능성 측면에서도 긴 수명을 보장하는 안정성 있는 이더넷 기반의 네트워크 스위치가 필수적이다. HSR (High-avaliable Seamless Redundancy)은 이더넷용 네트워크의 신뢰성을 보장하기 위한 프로토콜로서 IEC-62439-3 Clause 5로 표준화되어 있다. HSR 프로토콜 기반 스위칭 시스템은 네트워크의 신뢰성을 보장하지만, 고장 복구를 위해 과도한 트래픽이 발생하여 대역폭 (bandwidth)을 낭비하고, 심지어 네트워크의 마비도 초래할 수 있으므로 이를 막기 위한 추가적인 비용이 많이 소모되는 단점이 있다. ㈜ 엠피스는 이러한 HSR 기반 시스템의 단점을 해결하여, 불필요한 네트워크 트래픽을 50% 이상 감소할 수 있는 QR (Quick Removing) 방법에 대한 원천기술과 해당 특허의 실시권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활용해 스마트 그리드용 HSR 기반의 스위치를 개발, 판매하여 국내시장에 선도 진입하고자 한다.

사업화 기술인 QR 적용 HSR 네트워크의 우수성

사업의 상세내용
사업의 상세내용

차별화 전략

본 사업의 목표는 ㈜ 엠피스가 보유한 QR 기술을 하드웨어에 맞게 최적화 시킨 후, HSR 스위치를 개발하여 국내시장에 선도 진입하는 것이다. ㈜ 엠피스는 본 QR (Quick Removing) 기술의 사업화를 위하여 2013년 11월 5일 국내에 특허 등록을 완료한 상태이며 (특허등록번호: 제10-1328355호), 미국에 특허 승인이 완료 되었으며, 일본/EU/중국에도 특허를 출원한 상태이다. 현재로서는 HSR 프로토콜의 트래픽 감소방안에 있어 ㈜ 엠피스가 보유한 기술에 대한 대체기술이 없는 상태이며, 다양한 기법으로 변형 가능한 원천 기술이 될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특히, 산업용 이더넷 네트워크는 분야에 따라 다양한 토폴로지와 특성을 가지고 있으므로, 전체적인 시스템에 대한 이해도와 함께 맞춤형 시스템 엔지니어링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비즈니스 모델을 가져감으로써, 기술 차별화를 시도하려 한다.

기대 효과

본 기술은 HSR 네트워크에서 트래픽 과부하가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파악하고 개선한 핵심 원천기술로서, 사업 분야의 다각화 등을 통하여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사업 유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스마트그리드 HSR 스위치의 시장기회요인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첫째, 스마트그리드는 에너지 효율 향상을 위한 차세대 전력망 기술로서 전 세계적으로 에너지 자립 및 에너지 저소비 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스마트그리드 구축을 추진하고 있어 HSR 스위치 시장의 기회로 작용할 것이다. 둘째, 국제전기기술위원회 (IEC)의 “변전소의 통신 네트워크 및 시스템 (Communication Networks and Systems in Substations)” 표준인 IEC-61850에서 HSR을 표준으로 사용하도록 정하고 있으며, 한국전력공사에서도 2018년 이후 시스템의 아랫단까지 HSR을 적용하고자 계획하였고, 세계적으로도 향후 10년간 100개의 변전소 건설이 예정되어 있을 만큼 변전소 네트워크 시장이 커지고 있어, 변전소 자동화를 위한 HSR 스위치의 수요 증가가 전망된다. 셋째, HSR 스위치 등의 통신 네트워크 관련 제품은 세계적으로 표준화되어 있어 기술 통합 비용을 감소시킬 수 있고, 해외 시장 진출이 용이하다. 넷째, IEC-61850에 부합하는 HSR 스위치 시장은 전 세계적인 스마트그리드 구축, 변전소 자동화 시장의 성장, 산업용 이더넷 기술의 인기, 기술 통합 비용 감소 및 다양한 응용 분야 등으로 인해 시장이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며, 본 기술은 HSR 네트워크에서 트래픽 과부하가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파악하고 개선한 핵심 원천기술로서 고가용성을 요구하는 스위치 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다섯째, 산업용 이더넷 스위치가 사용되는 고신뢰성이 요구되는 자동차, 오일&가스, 산업자동화, 방산, 우주항공 분야 등 다양한 분야로 응용범위를 확대 가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